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도내 문화예술사업·추진 지자체 우수표창 잇따라

강릉문화재야행·영월장릉여행 등

김여진 beatle@kado.net 2019년 12월 06일 금요일 4 면
[강원도민일보 김여진 기자] 사단법인 강릉단오제보존회가 강릉단오제의 보존과 전승에 힘쓴 공로로 대통령 표창을 받는다.문화재청은 5일 ‘2019 문화유산 보호 유공자 포상 대상자’를 발표,이같이 밝혔다.강릉단오제보존회는 강릉단오제의 현대적 재창작과 활용,국내외 교류 등을 통해 무형문화재 진흥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았다.

이와 함께 강릉시의 ‘강릉문화재야행’과 영월군의 생생문화재 사업 ‘도깨비와 떠나는 세계유산 영월 장릉 여행’이 2019 지역문화재 활용 우수사업으로도 선정됐다.이들 사업은 문화재 활용실적이 탁월하고 명품 관광상품으로 발전할 가능성이 높다는 평가를 받았다.특히 강릉대도호부관아 일대에서 열린 강릉 문화재야행은 주변 상권의 적극적인 참여로 호평 받았다.문화재청은 이들 사업을 지역 대표 관광상품으로 키우기 위해 내년에도 국비를 계속 지원할 계획이다. 김여진
<저작권자 ⓒ 강원도민일보 (http://www.kado.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HOT 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