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여야 3당 국회 정상화 회동 무산

이세훈 sehoon@kado.net 2019년 12월 06일 금요일
[강원도민일보 이세훈 기자] 더불어민주당,자유한국당,바른미래당 등 여·야 3당 교섭단체가 6일 국회 정상화를 위한 협상을 시도했으나 불발됐다.

문희상 국회의장은 이날 오후 민주당 이인영·한국당 나경원·바른미래당 오신환 원내대표 회동을 제안했다.

하지만 나 원내대표가 이 자리에 참석하지 않으면서 회동은 결국 무산됐다.

여·야 3당은 민주당이 제안한 ‘한국당의 필리버스터(무제한 토론을 통한 합법적 의사진행 방해) 신청 철회와 오는 9일로 예정된 패스트트랙(신속처리안건) 법안상정 보류’에 의견 접근을 봤었다.

그러나 한국당이 막판에 이를 받아 들이지 않고 나 원내대표도 회동에 불참하면서 최종 합의에는 실패했다.

이세훈

<저작권자 ⓒ 강원도민일보 (http://www.kado.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HOT 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