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철원 ASF 2건 추가 검출로 총 15마리…전국 41마리 양성 확진

이종재 leejj@kado.net 2019년 12월 07일 토요일
철원지역에서 발견된 멧돼지 폐사체와 포획 멧돼지에서 각각 아프리카돼지열병(ASF) 바이러스가 검출됐다.이로써 철원에서 ASF 양성 확진을 받은 멧돼지는 15마리로 늘었고,전국적으로는 41마리다.

환경부 소속 국립환경과학원에 따르면 폐사체는 지난 5일 오전 11시쯤 철원 갈말읍에서 환경부 수색팀이,포획 개체는 멧돼지 포획단이 4일 오후 10시30분쯤 철원 서면에서 발견했다.야생 멧돼지가 발견된 지점 10㎞ 이내에는 46개 농가(철원 31개·포천 15개)가 10만5000여마리의 돼지를 사육 중이며 서면 발생지점 10㎞ 이내에는 12개 농가가 4만1000여마리의 돼지를 사육하고 있다.

철원군과 포천시는 양성 개체 발견지점 10㎞ 내 농가에 대해 이동제한을 조치하고 농가 진입로와 주변도로,인근 하천 등을 집중소독하고 농장단위 방역 조치를 하도록 했다.농식품부는 이날 철원군과 인접한 화천군·포천시에 직원들을 파견해 지역내 울타리를 점검하고 방역조치가 제대로 이뤄졌는지 점검할 계획이다. 이종재

<저작권자 ⓒ 강원도민일보 (http://www.kado.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HOT 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