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플라이강원, 인도네시아 단체 관광객 5000여명 유치

항공-관광 융합모델 첫 성과

최훈 choihoon@kado.net 2019년 12월 13일 금요일 2 면
양양국제공항을 통해 인도네시아 관광객들이 몰려온다.플라이강원은 회사 컨버전스팀과 관계사인 엠제이씨티가 연합으로 인도네시아 초대형 인센티브 투어 단체 5000여명를 유치했다고 밝혔다.이에따라 인도네시아의 멀티 레벨 마케팅 회사 임직원 5000여명이 내년 2월 4일부터 21일까지 10여 차례로 나눠 입국하게 된다.

입국한 관광객들은 강원도에서 2일,서울 등 수도권에서 3일 등 총 4박 5일을 소화하는 일정이다.한국과 인도네시아는 항공협정상의 제한으로 항공편이 충분하지 않아 그동안 가루다항공,아시아나항공,싱가포르항공,케세이퍼시픽항공 등으로 나눠 이동하는 불편을 겪어왔다.

플라이강원은 이번 인센티브 단체유치 성공은 항공과 관광의 융합을 사업모델로 하고 있는 회사가 관계사와의 협업의 결과에 의한 첫번째 사례라고 의미를 부여하고 있다.

주원석 대표는 “한국여행을 원하는 해외고객에게 강원도의 수려한 관광자원과 각종 체험활동을 최대한 만끽할 수 있는 항공 결합상품을 선보일 계획”이라고 말했다. 최 훈
<저작권자 ⓒ 강원도민일보 (http://www.kado.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HOT 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