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춘천시 국비 대거 확보, 역점사업 청신호

3377억원 확보 목표치 초과
시 역점현안 대부분 포함 호재
춘천서울사무소 등 효과 거둬

오세현 tpgus@kado.net 2019년 12월 14일 토요일 6 면
[강원도민일보 오세현 기자] 내년도 정부 예산에 춘천시 역점 사업들이 대거 포함되면서 추진에 탄력을 받게 됐다.시는 내년 국비 확보액이 3377억원이라고 13일 밝혔다.이는 올해 시가 목표로 세운 3300억원보다 77억원 많고 올해 확보액인 2951억원보다 426억원(14%) 증가한 규모다.더욱이 내년 국비에는 시 역점 사업들이 대부분 포함됐다.

친환경 임업클러스터 조성사업 5억원을 비롯해 먹거리 복합문화공간 조성 15억원,체외진단 산업화 플랫폼 구축 40억원이 반영됐다.바이오융복합산업화 지원센터에는 28억원 지원이 확정됐고 용산정수장 현대화 사업(37억원),친환경 자동차 보급(123억원)도 국비를 받을 수 있게 됐다.이밖에도 옛 캠프페이지 일원 그린빗물인프라 조성에는 13억원,동면 월곡·감정분구 외 2개소 하수관로 정비에는 18억원이 각각 배정됐다.IoT스마트토이 클러스터 조성 사업은 18억6000만원을 받는다.

춘천시가 내년도 국비 확보에서 선전하면서 춘천서울사무소 신설,지역 국회의원과의 공조가 효과를 거뒀다는 평가가 나온다.이호배 기획예산과장은 “무엇보다 친환경 임업 클러스터 조성을 위한 국비 5억원을 새롭게 확보하면서 고부가가치 목재산업 발전의 교두보를 마련하게 됐다”며 “도내에 풍부한 산림자원을 활용한 다양한 사업을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오세현
<저작권자 ⓒ 강원도민일보 (http://www.kado.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HOT 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