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올해 마지막 주말 춘천 음악으로 수놓아

클래식·국악·동요콘서트 다채

김진형 formation@kado.net 2019년 12월 28일 토요일 6 면
올해 마지막 주말을 맞아 다양한 장르의 음악회가 춘천시내 곳곳에서 열린다.춘천시민필하모닉 오케스트라(대표 엄덕기)는 28일 오후 3시 시립도서관 1층 로비에서 ‘도서관,오케스트라를 만나다’ 행사를 갖는다.김성민·김윤식 지휘자의 지휘로 앨런 실베스트리의 ‘어벤져스’,비발디 사계중 겨울,하이든 교향곡 ‘놀람’ 2악장 등을 선보인다.

국악창작그룹 자락의 ‘강원풍류 한 자락’은 오후 4시 춘천MBC 공개홀에서 열린다.가야금 김아미,피리 양원혁,해금 이미란,보컬 이승희로 구성된 자락은 정선아리랑 창작 공모전에서 최우수상을 수상한 ‘아라리꽃이 되어’를 초연한다.풀빛아이중창단은 오후 4시 춘천시청에서 ‘동요 콘서트-세 번째 이야기’를 연다.강원오페라앙상블(단장 오성룡)의 ‘베르디와 푸치니의 오페라’는 오후 5시 축제극장 몸짓에서 열린다. 김진형
<저작권자 ⓒ 강원도민일보 (http://www.kado.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