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속초시, 교동중심 중부권 발전계획 추진

행정서 첫 중부권 개념 도입

김창삼 chskim@kado.net 2020년 01월 17일 금요일 20 면
속초시내 청초교(일명 쌍다리)를 기점으로 북부권과 남부권으로 양분돼 있던 속초지역에 ‘중부권’ 용어가 처음 도입되면서 교동을 중심으로 한 중부권 발전 계획이 추진될 전망이어서 주목된다.

김철수 시장은 16일 속초중앙교회 별관 회의실에서 열린 ‘희망속초 미래설계 교동 보고회’에서 질의 응답시간을 통해 “속초지역은 그동안 영랑·동명동을 중심으로 한 북부권과 노학·조양동을 중심으로 한 남부권 등 2곳으로 나뉘어 개발계획이 추진돼 왔다”며 “그러나 교동지역은 쌍다리 북쪽에만 위치할 뿐 북부권 개발계획에서는 소외돼 왔다”고 말했다. 이에 따라 김 시장은 “앞으로 청학동을 아우르는 교동 지역을 행정에서 처음으로 ‘중부권’ 개념을 도입해 올 하반기부터 개발 계획 수립에 나설 예정”이라며 “내년 보고회때는 구체적인 중부권 개발 방향과 사업 계획 등을 발표하겠다”고 강조했다. 김창삼
<저작권자 ⓒ 강원도민일보 (http://www.kado.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