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설 명절 귀성·귀경길 안전운전이 답이다

데스크 2020년 01월 21일 화요일 10 면
곧 가족과 친지들이 모이는 즐거운 설 명절 연휴가 다가온다.매년 설 명절이 되면 귀성 및 귀경 차량으로 인한 도로 정체와 교통사고로 많은 피해가 발생하고 있다.도로교통공단에서 설 명절을 전후로 발생한 교통사고 통계를 분석한 결과 연휴 전날에 가장 많은 사고가 발생했다고 한다.최근 5년간(2014∼2018년) 설 연휴 교통사고 중 연휴 시작 전날 발생한 교통사고 건수는 하루 평균 698건으로 연간 하루 평균(608건)보다 15% 가량 더 많이 발생했다.또 사고 빈도는 연휴 전날 오후부터 증가하기 시작해 오후 6시 전후로 가장 많이 발생한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설 연휴 교통사고의 사고 원인을 살펴보면 ‘안전운전 의무 불이행(57%)’이 가장 많은 것으로 조사됐고 두번째가 ‘신호 위반(12%)’,세번째가 ‘안전거리 미확보(9%)’ 순으로 집계됐다.설 명절 안전운전을 위해서는 시간적인 여유를 가지고 앞에서 운행하는 차와 충분한 안전거리를 확보해야 한다.

또 졸리거나 피곤할 때는 휴게소나 졸음 쉼터에서 스트레칭을 하는 등 충분히 휴식한 후에 운전하는 것이 중요하다.

이와 함께 반드시 전 좌석 탑승객이 안전벨트를 착용하고 아이들은 각자 체형에 맞는 차량용 안전의자(유아는 카시트)를 사용해야 한다.또 운전 중 휴대전화 사용을 금지하고,음복을 포함해 아주 가볍더라도 만약 음주를 했다면 절대 운전하지 말고 반드시 술이 깬 후에 운전대를 잡는 등 대형 사고 예방을 위해 운전자 스스로 기본적인 교통 법규를 준수해야 한다.

연휴 기간에는 장거리와 장시간 운전이 많아지면서 교대로 운전을 하는 경우가 많은데 이 경우 보험 처리가 되지 않는 경우가 발생할 수 있으므로 미리 확인해 놓을 필요도 있다.온 가족이 함께 차를 타고 이동하는 만큼 평소보다 더 여유를 가지고 안전하게 운전,도민 모두 교통사고가 발생하지 않는 즐겁고 행복한 설 명절을 보내시길 바란다.

박왕교·삼척경찰서 미로파출소 경위
<저작권자 ⓒ 강원도민일보 (http://www.kado.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