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암세포 공격 3세대 항암치료제 개발 성공

스크립스코리아항체연구원
면역세포 활성화 특성 치료제
오늘 바이오일레븐 기술이전

김호석 kimhs86@kado.net 2020년 01월 22일 수요일 7 면
[강원도민일보 김호석 기자]도와 춘천시,강원대가 공동으로 설립·운영중인 스크립스코리아항체연구원이 3세대 항암치료제인 ‘면역항암 항체치료제’ 개발에 성공했다.도는 스크립스코리아항체연구원의 김대희·이응석 박사 연구팀이 암세포의 면역공격 회피인자인 ‘PD-L1’의 기능을 차단해 면역세포를 활성화시키는 특성을 갖는 치료제 개발에 성공했다고 21일 밝혔다.인체의 면역체계를 활성화시켜 암세포를 공격하는 3세대 항암제로서 1세대 화학항암제와 2세대 표적항암제의 부작용과 내성을 극복할 수 있는 치료제로서 주목받고 있다.특히 항암효능 및 병용효능 등에서 기존 항암제 대비 뛰어난 효능이 확인돼 국내 제약,바이오 기업들로부터 기술이전대상으로 많은 관심을 받아왔다.

그 결과 유명 프로바이오틱스(유산균) ‘드시모네’ 판매 기업인 바이오일레븐과 200억원 규모의 기술이전 협약식을 개최한다.22일 오전 11시 도청에서 열리는 이번 협약식은 국내 지자체가 출연한 연구기관이 거둔 성과 중 손꼽히는 최대 규모다.

스크립스코리아항체연구원은 바이오일레븐이 면역항암 항체치료제를 이용한 신약개발 및 기술상용화 성공을 위해 일정기간 전임상에 필요한 기술을 지원할 계획이다.도관계자는 “이번 기술이전은 스크립스코리아항체연구원이 어려운 상황을 극복하고 거둔 큰 성과로 각별히 의미가 깊다”며 “이를 계기로 더욱 많은 성과를 낼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김호석
<저작권자 ⓒ 강원도민일보 (http://www.kado.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