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2024 동계청소년올림픽 개회식 평창, 폐회식 강릉 결정

도, IOC에 개·폐회식 장소 전달
용평돔·올림픽 선수촌서 진행
준비단 4월·조직위 7월 출범

박지은 pje@kado.net 2020년 01월 23일 목요일 2 면
[강원도민일보 박지은 기자] 2024강원동계청소년올림픽의 개회식은 평창 용평돔,폐회식은 강릉 올림픽 선수촌에서 진행하는 것으로 결정됐다.강원도는 22일 오후(현지시간) 스위스 로잔에서 열린 제3회 동계청소년올림픽 폐회식에서 국제올림픽위원회(IOC)로부터 제4회 동계청소년올림픽 대회기를 인수받고 오는 7월 조직위원회 출범을 목표로 2024대회 개최 실무작업을 본격화한다.

22일 강원도에 따르면 도는 최근 IOC에 2024강원동계청소년올림픽 개·폐회식 장소를 전달했다.개회식은 평창(용평돔),폐회식은 강릉(올림픽 선수촌 강릉원주대)에서 진행하겠다는 도 차원의 계획에 대해 IOC도 동의했다.

도는 2024강원동계청소년올림픽이 2018평창동계올림픽의 유산을 그대로 이어받게 되는 상징성과 대회 참가 인원 수용 규모 등을 고려,평창과 강릉에서 각각 개·폐회식을 진행하기로 했다.

개회식은 실내,폐회식은 야외에서 전 세계 청소년들의 축제로 꾸며진다.특히 2024대회에 북한 청소년 참가를 통해 강원도가 동계청소년올림픽의 새로운 역사를 쓸 수 있도록 IOC와 함께 노력하기로 했다.2024대회 개최 실무준비를 위한 준비단은 4월에 공무원 중심으로 발족되며 조직위원회는 7월에 출범,IOC와 함께 대회 진행 세부 프로그램 등을 논의한다.강원도는 조직위 사무소를 도청이 있는 춘천에 두는 안을 추진한다.

정일섭 도 문화관광체육국장은 “2024강원동계청소년올림픽이 2018평창동계올림픽에 이어 강원도에서 다시,새로운 역사를 써내려갈 수 있도록 강원도만의 색깔을 입혀 준비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4회 대회기는 24일 오후 인천공항 제2여객터미널에서 최문순 도지사에게 전달된다. 박지은
<저작권자 ⓒ 강원도민일보 (http://www.kado.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