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옛 단강·정산분교장 문화공간 재탄생

짚풀공예 공모전 입상작품 전시
거돈사 역사유물전시관 새단장

남미영 onlyjhm@kado.net 2020년 02월 03일 월요일 11 면
장기 방치돼 온 원주지역 폐교 2곳이 올해 문화역사공간으로 재탄생된다.

원주시역사박물관(관장 박종수)은 지난 2007년 폐교된 부론면 옛 단강분교에 짚풀공예전시관을 조성한다.전시관은 지난 2002년부터 매년 진행되고 있는 원주시 짚풀공예공모전 작품들이 전시될 예정이다.그동안 공모전 입상 작품들은 보관 장소가 부족해 역사박물관 옥상 가건물에 보관돼 왔으며,열악한 환경으로 훼손 우려가 높은 실정이다.이에 따라 역사박물관은 올해 10억원을 들여 옛 단강분교를 매입하고 전시관을 비롯해 짚풀공예전수 교육관,캠핑장,야외활동공간 등을 조성할 예정이다.

또 역사박물관은 부론면 옛 정산분교도 매입을 통해 거돈사 역사유물전시관으로 새단장한다.지난해 토지 매입은 마쳤으며,올해 10억여원을 투입해 시설 조성에 나선다.거돈사지 관련 역사유물 전시공간,쉼 카페,거돈사지 연계 탐방로 등이 조성된다. 남미영
<저작권자 ⓒ 강원도민일보 (http://www.kado.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