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찬반논란’ 문화원 소장유물 외부기증 오늘 결정

공간 협소·관리인력 부족에 논의
이사회 3분의2 이상 찬성시 가능

남미영 onlyjhm@kado.net 2020년 02월 07일 금요일 13 면
원주문화원이 소장 중인 유물의 외부 기증을 추진키로 했으나 내부 찬반 의견이 첨예해 결과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원주문화원은 지난 20여년 간 구입 또는 기증받은 향토유물 170여점을 소장 중이다.모두 고려·조선시대 청자와 백자,고려 청동함,사래기와,민속자료 등 희귀 유물로 청소년 향토역사교육 등에 활용되고 있다.그러나 이들 유물은 협소한 문화원 공간으로 일부는 수장고,나머지는 복도에 보관 전시되고 있는 데다 전문 관리 인력도 부족해 체계적 보전 관리가 어려운 실정이다.

이에 따라 문화원은 소장 유물의 외부 기증을 추진해 왔다.그러나 이사회 일각에서 문화원 고유 재산 처분에 대해 부정적 입장을 제시하면서 이행되지 못해 왔다.문화원은 더이상 유물의 체계적 보전 관리를 미룰 수 없다고 판단,7일 열리는 이사회에 소장 유물 외부 기증 안건을 처음으로 정식 상정한다.이번 이사회 의결정족수(320명) 중 3분의 2 이상이 찬성해야 외부 기증은 성사된다.한편 이사회를 통과하면 문화원 소장 유물은 내년 상반기쯤 역사박물관으로 옮겨질 전망이다. 남미영
<저작권자 ⓒ 강원도민일보 (http://www.kado.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21대 국회의원선거(2020-04-02~2020-04-14)동안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게시물을 '실명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이 표시되며, 실명확인이 되지 않은 선거관련 지지 혹은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에만 제공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