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정치권 위기극복 기여 놓고 경쟁해야

-4·15 선거 40여일 앞으로 성큼, 국민을 위한 ‘덧셈 정치’를

데스크 2020년 03월 03일 화요일 11 면
코로나19 사태가 조기 종결 기대가 없지 않았으나 이와 달리 장기화되는 국면입니다.사망자와 확진자수가 급속히 늘어납니다.2일 현재 전국 사망자가 20명을 초과하고 확진자 또한 4000명을 넘었습니다.결과를 기다리는 의심환자수가 10만 명이 넘는다고 합니다.대구 경북에 집중된 감염과 희생자가 전국으로 확산되는 조짐도 우려를 크게 합니다.그만큼 적극적 공개적으로 검진과 치료로 대응하고 있다는 평가를 받는 것은 걱정 속에서도 기대를 갖게 합니다.

의심 및 확진환자에 대한 검진과 치료에 엄청난 부하가 걸리고 있습니다.의료 자원봉사자들이 대구 경북으로 몰리고,응원과 격려의 메시지가 쇄도하는 것은 희망을 갖게 합니다.앞으로 2주일 정도가 이번 사태의 분수령으로 꼽힙니다.코로나19 바이러스의 폭증의 진원으로 지목받고 있는 신천지에 대한 검진결과 및 여전히 남는 의혹과 불투명한 행적에 대한 규명,새 학기 중국유학생들의 입국과 이들에 대한 검진 및 관리가 큰 변수가 될 것이라고 합니다.확산의 거점과 길목 차단에 보다 집중력을 가져야 할 때입니다.

사태 장기화에 따른 대응의 지속성이 필요하고 이에 따른 전략적 선제적 재정 투입이 긴요합니다.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2일 국회에서 열린 당정협의회에서 코로나19 대응 추경 예산안을 4일 국무회의를 거쳐 5일 국회에 제출하겠다고 밝혔습니다.이번 추경은 코로나 방역과 피해 극복에 꼭 필요한 사업으로 시급성과 집행가능성,한시성 등 3가지 원칙에 의거,편성했다고 합니다.2015년 메르스 사태 때 6조2천억 원을 초과하는 규모로,2개월 이내 75% 이상을 집행하도록 자치단체나 교육당국과 공조와 협력을 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정치권도 여야를 떠나 추경이 코로나19 위기 극복의 실질적 뒷받침이 되도록 해야 합니다.이번 사태는 감염확산과 인명피해,전 방위 격리와 행위제한으로 인한 경제적 어려움을 동반하고 있습니다.이번 추경 또한 이 두 가지 위기를 동시에 극복할 실질적 교두보가 돼야 합니다.막대한 국가재정투입에 낭비가 없도록 살피되 신속한 처리가 중요합니다.국가적 위기 속에서도 정파적으로 대립각을 세우는 것은 옳지 않습니다.국민의 입장에서 어떻게 위기극복에 기여할 것인가를 두고 경쟁하기를 바랍니다.
<저작권자 ⓒ 강원도민일보 (http://www.kado.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21대 국회의원선거(2020-04-02~2020-04-14)동안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게시물을 '실명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이 표시되며, 실명확인이 되지 않은 선거관련 지지 혹은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에만 제공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