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양구남면·정선신동·영월주천·태백삼수 생활여건 개선된다

국가균형발전위원회 생활여건 개조사업 대상지 선정 지원

남궁창성 cometsp@kado.net 2020년 03월 04일 수요일
[강원도민일보 남궁창성 기자] 양구 남면을 비롯해 정선 신동읍,영월 주천면,태백 삼수동 등 4개소가 2020년 생활여건 개선사업 대상지로 선정됐다.

대통령직속 국가균형발전위원회는 4일 강원 4개소를 포함해 전국 127개소를 올해 취약지역 생활여건 개조사업 대상지로 선정했다고 밝혔다.

올 사업 대상지는 도시 22개소와 농어촌 105개소다.시·도별로 전남이 29개소로 가장 많고 경남 23개소,경북 19개소,충북 15개소,강원 4개소 등이다.

사업비는 올해 420억원을 시작으로 총 2100억원 규모의 국비(도시 600억원,농어촌 1500억원)가 지원될 계획이다.

지난 2015년부터 시작된 취약지역 생활여건 개선사업은 취약지 주민들이 최소한의 삶의 질을 보장 받을 수 있도록 생활 여건을 개선하는게 목표다. 내용은 △주택정비 △담장·축대 정비 △소방도로 확충 △상·하수도 정비 등이다. 또 노인 돌봄과 건강관리 프로그램 및 역량강화 등 소프트웨어 사업도 지원된다.

국토교통부와 농림축산식품부가 도시와 농어촌에 각각 국비 30억원과 15억원을 투입해 앞으로 3~4년간 추진한다.

국가균형발전위 관계자는 “정부는 국토 균형발전의 일환으로 취약 지역을 대상으로 삶의 질 제고를 위한 지원 사업을 계속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남궁창성
<저작권자 ⓒ 강원도민일보 (http://www.kado.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21대 국회의원선거(2020-04-02~2020-04-14)동안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게시물을 '실명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이 표시되며, 실명확인이 되지 않은 선거관련 지지 혹은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에만 제공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