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코로나19 세종 확산 중심에도 '줌바'…강사·수강생 4명 확진

지난달 대구강사 3명 등과 천안서 워크숍 한 강사가 지역 확산 출발점

연합뉴스 2020년 03월 08일 일요일
세종에서도 ‘줌바’ 강습을 연결고리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잇따르고 있다.

8일 세종시에 따르면 이날 확진 판정을 받은 40∼50대 여성 2명은 도담동 피트니스센터에서 줌바 강습을 받은 것으로 확인됐다.

전날에는 확진 판정을 받은 보건복지부 소속 20대 공무원도 같은 장소에서 강습받은 줌바 수강생이었다.

이들을 가르친 강사는 지난달 15일 충남 천안에서 대구지역 강사 3명 등과 함께 워크숍을 한 뒤 이달 6일 확진 판정을 받았다.

이 강사가 지난달 19∼21일 접촉한 수강생 등은 이들 세 수강생을 포함해 55명으로, 50명은 음성 판정이 나왔다. 나머지 2명은 검사가 진행 중이다.

세종시 관계자는 “오늘 추가된 확진자 중 1명이 바이올린 강사”라며 “그가 최근 접촉한 10여명도 검사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방역당국은 이 강사가 참석했던 지난달 워크숍이 충남으로 코로나19가 유입된 통로였을 가능성에 무게를 두고 있다.

워크숍 열흘 뒤부터 천안·아산에서 줌바 강사와 수강생 확진자가 줄줄이 나왔기 때문이다.

워크숍에 참석한 줌바 강사 29명 가운데 지금까지 천안 3명, 아산 2명(1명은 경기 평택으로 이관), 세종 1명이 확진 판정을 받았다.

나머지 참석자 중 12명은 음성 판정이 나왔고, 대구 강사 3명을 포함한 11명은 검사가 진행 중이다.

대구 강사 3명에 대해서는 방역당국이 강제 검사에 들어갔다.

한편 천안과 아산 코로나19 확진자의 95% 이상이 줌바 강사·수강생이거나 그들의 가족·지인들이다.

<저작권자 ⓒ 강원도민일보 (http://www.kado.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21대 국회의원선거(2020-04-02~2020-04-14)동안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게시물을 '실명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이 표시되며, 실명확인이 되지 않은 선거관련 지지 혹은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에만 제공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