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코로나19 어제 248명 늘어 총7천382명…사망 51명·완치 166명

대구·경북서 총 6천678명·국내 전체의 90.5%…격리해제 166명

연합뉴스 2020년 03월 09일 월요일
▲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전담병원으로 지정된 서울 중랑구 서울의료원 상황실에서 방호복을 입은 의료진이 승강기에 올라 음압병실로 이동하고 있다. 2020.3.9
▲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전담병원으로 지정된 서울 중랑구 서울의료원 상황실에서 방호복을 입은 의료진이 승강기에 올라 음압병실로 이동하고 있다. 2020.3.9

9일 국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가 총 7천382명으로 집계됐다.
중앙방역대책본부는 이날 0시 기준 코로나19 확진자가 전날(8일) 0시에 비해 248명이 증가했다고 밝혔다. 

하루 동안 발생한 신규 확진자가 200명대로 떨어진 건 지난달 26일 이후 12일 만이다. 신규 확진자는 지난달 26일 253명 이후 연일 400명 이상 발생했고, 전날에는 처음 300명대로 떨어졌다.
신규 확진자 248명 가운데 216명은 대구·경북에서 나왔다. 대구 190명, 경북 26명이다. 

그 외 지역 신규 확진자는 서울 10명, 광주 2명, 대전 1명, 세종 3명, 경기 11명, 강원 1명, 충북 1명, 충남 4명 등이다. 부산 지역은 기존 확진자 1명이 경북 소관으로 정정돼 1명 줄었다.
대구·경북 누적 확진자는 국내 전체 확진자의 90.5%인 6천678명이다. 대구 5천571명, 경북 1천107명이다.

다른 지역별 누적 확진자는 경기 152명, 서울 130명, 충남 102명, 부산 96명, 경남 83명, 강원 28명, 충북 25명, 울산 24명, 대전 19명, 광주 15명, 인천 9명, 전북 7명, 세종 6명, 전남 4명, 제주 4명 등의 순이다. 

확진자 중 여성은 4천583명으로 62.1%를 차지했다.

연령별로 보면 20대가 2천190명으로 29.7%를 차지해 가장 많았고, 50대 1천391명(18.8%), 40대 1천5명(13.6%), 60대 916명(12.4%), 30대 779명(10.6%), 70대 438명(5.9%), 10대 381명(5.2%), 80세 이상 216명(2.9%), 0∼9세 66명(0.9%) 순이다. 

지금까지 국내에서 확인된 사망자는 총 51명이다. 이날 0시 기준으로 전날 같은 시각보다 1명(51번째)이 추가됐다.

경북도에 따르면 51번째 사망자는 경북 경산에 거주하는 70세 남성으로 지난달 26일 확진 판정을 받았단. 동국대경주병원에서 치료를 받던 중 전날 폐렴 증세가 악화해 사망했다. 평소 고혈압과 통풍을 앓은 것으로 알려졌다.

완치해 격리에서 해제된 확진자는 36명 추가돼 총 166명으로 늘었다. 어제 격리해제된 36명은 모두 생활치료센터에 입소해 생활하던 경증환자들이다.

코로나19 진단 검사를 받은 사람은 19만명을 넘어섰다. 확진자를 포함해 19만6천618명이 검사를 받았고 이 중 17만1천778명이 '음성'으로 확인됐다. 1만7천458명은 검사가 진행 중이다. 

중앙방역대책본부는 매일 오전 10시에 그날 0시 기준으로 코로나19 일별 환자 통계를 발표한다. 오후 5시에는 오후 4시까지 집계한 확진자 수를 공개한다.

<저작권자 ⓒ 강원도민일보 (http://www.kado.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제21대 국회의원선거(2020-04-02~2020-04-14)동안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게시물을 '실명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이 표시되며, 실명확인이 되지 않은 선거관련 지지 혹은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에만 제공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