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외국인 직장동료 2명 살해한 우즈벡 남성 항소심도 징역 30년

이종재 leejj@kado.net 2020년 03월 11일 수요일

[강원도민일보 이종재 기자] 함께 생활하던 외국인 직장동료 2명을 둔기로 때려 숨지게 한 우즈벡 국적 외국인이 항소심에서도 징역 30년을 선고받았다.서울고법 춘천재판부 형사1부(박재우 부장판사)는 11일 살인 혐의로 기소된 A(41)씨가 “형량이 무겁다”며 낸 항소를 기각하고 원심과 같은 징역 30년을 선고했다.

항소심 재판부는 “살인의 고의가 충분히 인정되며 피해자들의 머리 등을 둔기로 수회 가격해 살해한 범행수법이 매우 잔혹하다”며 “형량이 무겁다고 보이지는 않는다”고 밝혔다.A씨는 지난 8월23일 오후 7시쯤 원주 태장동 자신이 살던 아파트에서 B(35)씨 등 직장동료 외국인 2명을 둔기로 수회 때려 살해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졌다. 이종재


<저작권자 ⓒ 강원도민일보 (http://www.kado.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21대 국회의원선거(2020-04-02~2020-04-14)동안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게시물을 '실명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이 표시되며, 실명확인이 되지 않은 선거관련 지지 혹은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에만 제공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