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동해해경 좌초 어선 및 표류 고무보트 구조

이재용 yjyong@kado.net 2020년 03월 22일 일요일
▲ 지난 21일 동해시 옥계항 550m 해상에서 표류 중인 소형 고무보트를 동해해경이 예인하고 있다.
▲ 지난 21일 동해시 옥계항 550m 해상에서 표류 중인 소형 고무보트를 동해해경이 예인하고 있다.

[강원도민일보 이재용 기자] 동해해양경찰서(서장 권오성)는 22일 해상에 좌초된 소형 어선과 표류중인 고무보트를 구조했다고 밝혔다.

동해해경에 따르면 이날 오전 5시 50분쯤 삼척시 근덕면 원평해변 약 500m해상에서 소형어선 A호(1.75톤,승선원 1명)가 조업 중 강한 바람에 의해 해중에 설치된 구조물에 부딪히면서 좌초됐다.해경은 선장의 신고를 받고 경비함정과 구조정,특공대를 현장에 급파해 어선과 선장 B씨를 구조했다.

이에 앞선 21일 낮 12시 50분쯤 동해시 옥계항 550m 해상에서 소형 고무보트(15마력)에 혼자 승선해 레저활동을 즐기던 C씨가 엔진이 바다에 빠지면서 표류돼 긴급구조를 요청해 경비함정과 구조정,특수구조대가 동해 대진항으로 예인 조치했다.

동해해경 관계자는 “최근 기관 손상 사고가 자주 발생,출항 전 기관 및 장비 점검은 물론 항해 중에도 수시로 기상과 해상 부유물,수심 등을 확인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이재용

<저작권자 ⓒ 강원도민일보 (http://www.kado.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