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인천 코로나19 확진자, 삼척 일원서 3명 접촉

식당 종업원 등 자가격리 조치

구정민 koo@kado.net 2020년 03월 25일 수요일 6 면
[강원도민일보 구정민 기자]미국 뉴욕을 다녀온 뒤 코로나19 확진자로 판명된 50대 남성이 주말 삼척항 일원을 다녀간 것이 확인된 가운데,접촉한 식당 종업원 등 3명이 자가격리에 들어갔다.

삼척시에 따르면 인천 부평구 코로나19 확진자 A씨(52)는 지난 21일 오후 2시쯤 삼척항 방파제에서 낚시를 한 뒤 22일 새벽 1시쯤 인천 자택으로 돌아갔다.자택에 머물던 중 발열 증상이 나타나 23일 오전 9시40분쯤 부평구보건소 선별진료소에서 검체 검사를 받고 이날 오후 6시쯤 확진 판정을 받아 인천의료원으로 이송됐다.

A씨는 앞서 지난 20일 오후 5시쯤 미국 뉴욕에서 인천공항으로 입국한 뒤 서울 소재 직장을 갔다가 자차로 부평구 집으로 돌아온 뒤 이튿날 삼척으로 향했다.삼척에서 시내 일원 중국집과 김밥집,낚시점 등 3곳을 다녔으며 이 과정에서 식당 종업원 등 3명과 접촉한 것으로 파악됐다.시는 A씨와 접촉한 시민 3명을 곧바로 자가격리한 데이어 동선을 따라 상가 등을 대상으로 집중 방역활동을 펼쳤다.

시 관계자는 “A씨가 사람이 없는 시간대를 중심으로 식당 등을 다녔고,식당 종사자와의 접촉도 최소화한 것으로 파악되고 있다”며 “자가격리중인 시민들에게서 발열 등 코로나19 의심증상이 있을 경우 곧바로 검사를 의뢰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구정민
<저작권자 ⓒ 강원도민일보 (http://www.kado.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21대 국회의원선거(2020-04-02~2020-04-14)동안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게시물을 '실명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이 표시되며, 실명확인이 되지 않은 선거관련 지지 혹은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에만 제공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