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인공위성 이용 정밀토지 측량

2001년 02월 18일 일요일


【原州】인공위성을 이용한 토지측량이 올해부터 원주시에서 실시된다.

원주시는 전국 지방자치단체 중에서 처음으로 첨단 측량시스템인 GPS(Global Positioning System)를 구축, 올해부터 토지의 경계를 결정짓는 지적 분야에서 정확하고 효율적인 측량을 통해 한단계 높은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게 됐다고 16일 밝혔다.

각 지자체에서의 지적측량은 지금까지 1910년대 토지조사사업 당시에 작성된 지적도에 의존해 측량하는 바람에 도면 신축과정에서 발생되는 오차로 정확한 결과를 끌어내는데 어려움을 겪어 왔다.

그러나 인공위성을 이용하는 GPS는 위성에서 발사한 전파를 수신, 관측점까지의 소요시간을 관측하는 첨단 방식으로 신속하고 정확한 지적측량을 가능케 해 준다.

지금까지의 측량방식은 측량자가 직접 각과 거리를 측정하고 복잡한 계산 절차 등을 거쳐야 할 뿐 아니라 기상 조건이 나쁠 경우 정확한 데이타를 구하기 쉽지 않은 단점이 있었으나 이번에 GPS를 도입함에 따라 위치, 고도, 시간에 대한 정확한 정보와 함께 위성을 통해 전 세계적으로 하루 24시간 연속적으로 제공받는 서비스로 전천후 측량을 할 수 있게 됐다.

崔明植 mschoi@kado.net

<저작권자 ⓒ 강원도민일보 (http://www.kado.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