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1975년 영동고속도로 개통식

2016년 08월 22일 월요일

국가기록원은 22일 1975년 10월 14일 횡성 새말에서 박정희 대통령과 영애 근혜양이 참석한 가운데 거행된 영동·동해고속도로 개통식을 이달의 기록으로 발표했다.
총연장 97㎞의 새말~강릉 간 영동고속도로 개통으로 서울과 강릉 간 이동시간이 8시간30분에서 3시간30분으로 무려 5시간이나 단축됐고,총연장 32㎞의 강릉~묵호 간 동해고속도로 개통으로 이동시간이 1시간30분에서 30분으로 1시간이 줄어 들었다.이 공사는 1973년 3월 착공후 18개월만인 1975년 9월 준공됐으며 영동·동해고속도로 개통으로 이 지역의 천연자원과 관광자원 개발이 기대된다고 언론들은 전망했다.정부는 당시 국제통화기금(IMF)과 국제부흥개발은행(IBRD) 등으로부터 차관을 도입해 내·외자 총 209억3200만원을 영동·동해고속도로 건설에 투입했다.
<저작권자 ⓒ 강원도민일보 (http://www.kado.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