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동해안 최북단 안전 우리가 지킨다”

고성소방서

남진천 2017년 04월 18일 화요일
▲ 고성소방서 직원들이 ‘평화의 벽·통합의 문’ 건립 캠페인에 동참했다.
▲ 고성소방서 직원들이 ‘평화의 벽·통합의 문’ 건립 캠페인에 동참했다.
동해안 최북단 고성지역의 안전한 생활을 책임지고 있는 고성소방서가 ‘평화의 벽·통합의 문’ 건립운동 캠페인에 동참했다.고성소방서 임직원들은 최근 소방서 현관 앞에서 서명식을 갖고 2018 평창동계올림픽을 평화올림픽으로 치르는데 힘을 모으기로 했다.
진형민 서장은 ‘아름다운 강원도에서 평화의 기원이 전 세계로 퍼지길 기원합니다’는 메시지를 적었다.또 박성일 소방행정과장은 ‘깊은 바다,맑은 물,높은 산,순수한 사람 강원도입니다’는 메시지를,정만수 방호구조과장은 ‘평창동계올림픽은 남북통일의 출발점입니다’는 메시지를 각각 적고 평창동계올림픽의 성공개최를 기원했다.진 서장은 “2018 평창동계올림픽과 함께 건립되는 평화의 벽은 세계 평화의 상징으로 자리잡을 것”이라며 “전 직원이 일심동체가 돼 소방공무원의 임무를 충실히 수행,평창동계올림픽이 성공적으로 개최될 수 있도록 힘을 보태겠다”고 말했다. 남진천
<저작권자 ⓒ 강원도민일보 (http://www.kado.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HOT 포토
강원도민일보 사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