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도-유관기관 올림픽 교통·숙박·음식 전 분야 협력”

도-관광공사 올림픽 대책회의
종합수용태세 보완 점검
연계 관광상품 개발 홍보

박현철 2017년 04월 20일 목요일
▲ 한국관광공사는 19일 원주 본사 대회의실에서 강원도와 공동으로 평창동계올림픽 성공개최를 위한 대책회의를 열었다.
▲ 한국관광공사는 19일 원주 본사 대회의실에서 강원도와 공동으로 평창동계올림픽 성공개최를 위한 대책회의를 열었다.
2018평창동계올림픽을 앞두고 음식,숙박 등 종합수용태세를 점검하고 관광상품화 방안을 마련하는 등 올림픽 관련 대책회의가 개최됐다.
강원도와 한국관광공사는 19일 오후 관광공사 원주 본사 대회의실에서 동계올림픽조직위를 비롯해 평창,정선,강릉 등 올림픽 개최도시 기관장,한국관광협회 중앙회 및 한국여행업협회 관계자,강원권 리조트 대표 등이 참석한 가운데 평창동계올림픽 성공개최를 위한 대책회의를 가졌다.평창동계올림픽조직위는 대회 입장권 판매현황 및 올림픽 준비현황을 설명하고 강원도의 관광·문화올림픽을 위한 숙박,음식,경관정비,관광객 수송대책 등 수용태세 부문의 준비상황을 점검했다.참석자들은 외국인 수용태세 점검과 대책을 수립하고 장기적으로 올림픽 개최지역을 지속가능한 관광지로 육성하기 위한 방안을 논의했다.또 평창올림픽 기간 중 관광활성화를 위한 관광콘텐츠 발굴 및 상품화,국내외 홍보마케팅 계획을 공유키로 하는 등 올림픽 성공개최에 힘을 모으기로 했다.
정창수 한국관광공사 사장은 “관광객 주요 접점 부문의 인프라와 서비스 개선을 위해 남은 기간 강원도 및 유관기관과 최대한 협력하겠다”고 말했다. 박현철
<저작권자 ⓒ 강원도민일보 (http://www.kado.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HOT 포토
강원도민일보 사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