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도, 올림픽 추경 780억 요청… 반영 미지수

주요 개최지역 인프라 구축
사전협의 단계 무산 가능성
문화·홍보 등 일부 긍정적

김여진 2017년 05월 20일 토요일
강원도가 평창동계올림픽의 성공개최를 위해 정부의 1회 추가경정예산안에 총 780억원 규모의 사업비를 요청했다.그러나 경관조성이나 조형물 등 개최지역의 주요 인프라사업들은 사전협의단계에서 무산될 가능성이 높은 것으로 알려져 예산반영에 난항이 예고되고 있다.
19일 도에 따르면 평창동계올림픽을 8개월 앞두고 올림픽 국내외 홍보와 손님맞이 숙식개선 4개분야(민박펜션 및 숙박업소 시설개선·음식업소 서비스개선·숙박정보 통합콜센터 설치),올림픽조형물 설치,올림픽 도시경관개선 등 총 780억원 규모의 지역관련 사업비를 요청했다.도는 이번 추경을 통해 제1차 추경에서 편성한 메인프레스센터 이외 비등록기자 지원을 위한 미디어센터 설치비 지원,자원봉사자 등 참여인력 운영비 등의 국비매칭을 건의했다.또한 대회 홍보분야와 문화올림픽,대회분위기 붐 조성 등에 필요한 예산도 요청했다.
이에 대해 정부는 문화올림픽과 홍보 등 일부 사업에 대해서는 긍정적인 입장을 보이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그러나 경관조성이나 상징물 설치 등 하드웨어를 중심으로 한 일부 예산에 대해서는 여전히 이견을 보이고 있어 난항이 예상되고 있다.이에 대해 문화체육관광부 관계자는 “올림픽 예산지원 공감대가 정부 내에도 형성돼 있으므로 잘 검토해 요청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여진
<저작권자 ⓒ 강원도민일보 (http://www.kado.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