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삼척 인구 10만 회복 보육환경 조성 시동

저출산극복 공모 도내 유일 선정
특별교부세 포함 10억여원 투입
통통센터 건립 육아서비스 지원

진교원 2017년 07월 13일 목요일
저출산 극복과 보다 나은 보육환경 조성을 위한 다양한 정책이 펼쳐진다.

삼척시는 행정자치부의 저출산 극복 공모사업에 도내에서 유일하게 선정,특별교부세 4억5000만원을 확보했다.시는 정부의 특별교부세 4억5000만원을 포함 총 10억5000만원을 들어 저출산극복을 위한 ‘삼척SOS (Support of One-Stop)통통(統-通)센터’를 건립한다.

센터는 중앙시장 신관동과 도계청소년장학센터 등 2곳에 들어선다.

삼척통통센터는 저출산 극복을 위한 생애주기별 정책 통합지원과 취약지역 기초 인프라 서비스를 제공한다.

센터에는 일가정양립지원센터와 아이맘 카페,장남감도서관이 들어선다.이곳에서는 저출산 극복 상담은 물론,육아서비스와 교육 등의 서비스가 이뤄진다.

중장기 프로젝트도 진행된다.

시는 7만 인구가 붕괴된 가운데 ‘정주 인구 10만 프로젝트’를 수립,중·장기 과제로 저출산극복에 나선다. 이를 위해 △전입세대 및 출산가구 에너지비용 지원△건설인력 주소이전△노인인구 유출방지 정책△군부대간 자매결연 등을 추진한다.특히 180만원의 산후조리비용 지원과 첫째 아이 100만원,둘째 150만원,셋째아이에는 200만원의 출산장려금도 지급하고 있다.시 관계자는 “저출산 극복 공모사업 선정을 계기로 아이 낳고 기르기 좋은 보육환경 조성에 주력하겠다”고 말했다. 진교원
<저작권자 ⓒ 강원도민일보 (http://www.kado.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HOT 포토
강원도민일보 사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