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겨울철 ‘블랙 아이스’를 조심하라

홍성령 2017년 12월 01일 금요일
▲ 홍성령   교통안전공단 강원지사 교수
▲ 홍성령
교통안전공단 강원지사 교수
입동이 지나서 절기상 겨울이라고 할 수 있기는 하지만 아직 12월도 되지 않았는데 이미 기온이 영하로 떨어지고 벌써 첫 눈이 내리고 지역에 따라서는 한파주의보가 내려진 지역도 있다.한파와 함께 눈이 내리게 되면 교통사고의 위험성도 증가하게 돼 일기예보에서 출·퇴근길 교통안전에 유의해야 한다는 이야기를 거의 매순간 듣게 된다.

지난 21일 오전에 경기도 고양시 일산대교에서 14중 추돌사고가,22일 오전에는 서울양양고속도로 이천 터널 부군에서 13중 추돌사고가 발생했다.사고 당시 현장에는 약간의 눈 또는 비가 왔고 기온이 영하로 내려가서 노면에 살얼음이 언 ‘블랙 아이스(Black Ice)’ 상태였다.블랙아이스란 기온이 갑작스럽게 내려갈 경우 녹았던 눈이나 비가 살얼음으로 얼어붙는 현상으로 얇은 얼음막이 노면을 덮으면 검은색 아스팔트 도로가 투명하게 보이기 때문에 블랙 아이스라 한다.운전자가 블랙 아이스를 육안으로는 식별하기가 어렵기 때문에 오히려 눈길보다도 사고 위험성이 크다고 할 수 있다.

블랙 아이스 현상이 잘 생기는 도로는 기온이 낮고 일조량이 적은 터널의 입구와 출구,산비탈 길,그늘진 곡선도로,해안도로,저수지 부근 및 지면과 온도차이가 큰 다리위에서 특히 잘 발생한다.이러한 구간이 의심되는 곳을 주행할 경우 급제동·급가속·급핸들 조작은 절대 금지해야 하는 등 블랙 아이스 현상이 의심되는 도로에서의 안전운전을 살펴본다.첫째,급제동·급가속·급핸들 조작은 절대 피해야 한다.둘째 만약 운전 중 타이어가 미끄러지는 것을 감지했다면 핸들을 차체가 미끄러지는 방향으로 틀어야 한다. 보통 타이어가 미끄러지는 쪽과 반대로 틀어버리는 경우가 있는데 이럴 경우 자동차 스핀현상이 더욱 심화되기 때문에 반드시 차체가 미끄러지는 방향으로 조작해야 한다.셋째 브레이크는 2∼3번 정도 나눠서 밟는 것이 좋다.한 번에 힘을 주어 밟으면 제동이 잘 안될뿐더러 브레이크 작동 자체가 멈추거나 미끄러지는 경우가 있기 때문에 브레이크 작동을 나눠서 해야 한다.

넷째 미끄러운 도로에서는 차간거리를 평소보다 충분히 유지하는 것이 좋고,앞차가 통과한 바퀴자국을 따라서 도로를 달리는 것이 안전하다.다섯째 폭설이 내린 도로나 얼어붙은 빙판길에서는 자동차가 미끄러지고 공회전하기 십상이다.이럴 경우 스노체인을 사용하지만 속도에 주의해야 한다.스노체인을 장착한 운전자들은 방심하는 마음으로 속도를 내는 경우가 있는데 이럴 경우 스노우 체인을 착용하지 않은 것보다 더 위험해질 수 있다는 사실을 기억해야 한다.겨울철 운전은 항상 조심해야 한다.대형사고는 폭설이 내리는 시기보다는 초겨울 또는 이른 봄철에 많이 발생하는 경우가 많다.날씨가 궂은 날은 차량 속도를 줄이고 충분한 차간거리를 유지하는 등 안전운전을 생활화하여 자신을 포함한 모든 사람들의 안전을 지켜 교통사고가 없는 즐거운 연말연시가 되기를 기대해 본다.
<저작권자 ⓒ 강원도민일보 (http://www.kado.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21대 국회의원선거(2020-04-02~2020-04-14)동안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게시물을 '실명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이 표시되며, 실명확인이 되지 않은 선거관련 지지 혹은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에만 제공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