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비무장지대서 전하는 평화의 메시지

DMZ아트페스타-2018 평화:바람제
고성서 올림픽 정신 예술로 승화
2018 평창 성공기원 퍼포먼스도

남진천 2018년 01월 20일 토요일
▲ DMZ아트페스타-2018 평화:바람제가 19일 고성 통일전망대에서 개최된 가운데 서예가 김기상 씨가 서예 퍼포먼스를 펼치고 있다.
▲ DMZ아트페스타-2018 평화:바람제가 19일 고성 통일전망대에서 개최된 가운데 서예가 김기상 씨가 서예 퍼포먼스를 펼치고 있다.
세계에서 유일한 비무장지대(DMZ)를 배경으로 평화의 메시지를 전하는 예술 축제가 시작됐다.

문화체육관광부와 강원도는 19일 동해안 최북단 고성 통일전망대에서 최문순 강원도지사,김성환 강원문화재단 이사장 등 기관 단체장과 초청인사들이 참석한 가운데 2018 평창 문화올림픽의 첫 공식행사인 ‘DMZ아트페스타-2018 평화:바람’을 개최했다.이 행사는 비무장지대(DMZ)를 소재로 평화에 대한 염원을 예술로 승화시킨 축제로 강원도의 지역적 특수성에 ‘평화와 화합’이라는 올림픽 정신을 반영해 기획됐다.이날 스페셜 공연을 시작으로 내달 4일부터 24일까지 21일간 고성 통일전망대 등에서 열린다.이날 공연에서는 창작그룹 ‘노니’의 바람맞이 굿을 시작으로 문화올림픽과 평화올림픽의 성공 개최를 기원하는 퍼포먼스가 다채롭게 선보였다.

또 이외수 작가의 ‘평화:바람’ 선언,이외수·유진규 등의 예술가가 함께하는 ‘평화:바람’ 메신저 공연,사물연주와 함께하는 서예 공연 등 평화를 기원하는 다양한 공연이 펼쳐졌다.본 행사 기간인 내달 4일부터 24일까지 고성 통일전망대 일원에서는 비무장지대와 평화·상생을 주제로 한 다양한 공연과 전시,체험행사가 진행된다.

또 12일부터 20일까지는 고성 통일전망대뿐만 아니라 서울·강화·파주·철원·제주 등 6개 지역에서도 관련 설치미술 전시와 공연을 관람할 수 있다. 남진천
<저작권자 ⓒ 강원도민일보 (http://www.kado.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