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디지털 헬스케어 생태계 발전 협력 구축

디지털 헬스 융합 얼라이언스 출범
원주시·산자부·테크노밸리
바이오헬스산업 업계 간담회
지원기관 인력양성 MOU 체결

박현철 2018년 02월 10일 토요일
▲ 산업통상자원부와 원주시,원주의료기기테크노밸리는 9일 의료기기종합지원센터에서 바이오헬스산업 업계 간담회 및 디지털 헬스케어 융합 얼라이언스 출범식을 개최했다.
▲ 산업통상자원부와 원주시,원주의료기기테크노밸리는 9일 의료기기종합지원센터에서 바이오헬스산업 업계 간담회 및 디지털 헬스케어 융합 얼라이언스 출범식을 개최했다.
원주지역 차세대 전략산업인 디지털헬스케어 생태계발전을 위한 얼라이언스 협력 지원체제가 구축됐다.

산업통상자원부와 원주시,원주의료기기테크노밸리는 9일 원주의료기기종합지원센터에서 ‘바이오헬스산업 업계 간담회 및 디지털 헬스케어 융합 얼라이언스 출범식’을 개최했다.

이날 출범식에는 백운규 산업부 장관,김기선·송기헌 국회의원,정만호 도 경제부지사,원창묵 시장 등과 디지털 헬스케어산업을 주도하는 병원과 제약회사,IT통신기업,금융권 관계자 등 30여명이 참석,디지털시대 도래와 신 산업의 새로운 서비스 시장 창출을 위해 협업할 것을 다짐했다.또 이날 출범식에 앞서 산업부와 바이오·헬스산업 지원기관 간 인력양성 MOU체결식도 마련됐다.

특히 이날 산업부는 ‘경제성장’과 ‘국민건강 증진’ 동시 달성을 목표로 신산업과 일자리 창출을 위해△헬스케어 서비스△스마트 의료기기△바이오의약품△지역 바이오 클러스터 등 4대 분야 육성에 대한 미래 전략을 발표했다.시도 이날 디지털 헬스케어 시장 선점을 위해△디지털 헬스케어산업 생태계조성을 위한 중장기 발전전략△생태계 참여자의 육성전략 로드맵△원주의료기기산업연계 헬스케어 유망시장 발굴△원주기업·혁신도시 및 산학연 발전 연계 활성화 등 미래상을 제시했다.

김기선·송기헌 의원은 “디지털헬스케어 산업이 활성화 되기 위해서는 의료기기 분야의 각종 규제 개혁만이 실질적인 효과를 거둘 수 있다”고 강조했다.

백운규 산업부 장관은 “바이오·헬스산업이 4차 산업혁명으로 인한 새로운 변화를 기회로 삼는다면 신 산업 육성과 청년일자리 창출에 큰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박현철
<저작권자 ⓒ 강원도민일보 (http://www.kado.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HOT 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