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연장에 승부치기까지 혈투… 미, 20년만에 정상 탈환

미국 여자, 아이스하키 우승
결승서 캐나다에 3-2로 승리
캐, 대회 5회 연속 우승 좌절
라이벌 매치 거친 몸싸움 불사
만원관중 응원전 경기장 후끈

박주석 2018년 02월 23일 금요일
▲ 22일  강릉하키센터에서 열린 2018 평창동계올림픽 여자 아이스하키 결승전에서 승부치기 끝에 우승한 미국이 ‘감사합니다 평창’이라고 쓴 플래카드를 들고 환호하고 있다. 미국은 캐나다의 올림픽 5연패를 저지하며 20년 만에 금메달을 땄다.
▲ 22일 강릉하키센터에서 열린 2018 평창동계올림픽 여자 아이스하키 결승전에서 승부치기 끝에 우승한 미국이 ‘감사합니다 평창’이라고 쓴 플래카드를 들고 환호하고 있다. 미국은 캐나다의 올림픽 5연패를 저지하며 20년 만에 금메달을 땄다.
미국 여자 아이스하키팀이 연장에 이어 슛아웃(승부치기)까지 가는 치열한 접전 끝에 ‘라이벌’캐나다를 꺾고 20년만에 올림픽 금메달을 탈환했다.

미국은 22일 관동 하키센터에서 진행된 여자 결승전에서 슛아웃끝에 3-2로 승리했다.미국은 여자 아이스하키가 올림픽 정식종목으로 채택된 1998년 나가노 대회 우승 이후 20년 만에 다시 우승했다.2002 솔트레이크시티 올림픽부터 2014 소치 올림픽까지 4회 연속 금메달을 차지한 캐나다는 5회 연속 우승에 실패해 은메달에 머물렀다.캐나다의 올림픽 연승 행진 역시 24경기에서 중단됐다.

캐나다와 함께 여자 아이스하키 ‘절대 양강’인 미국은 2008년부터 지난해까지 세계선수권 8차례 중 7차례나 우승을 차지했다.세계 랭킹에서도 미국이 1위,캐나다가 2위로 미국이 앞서지만 유독 올림픽에서는 캐나다의 벽을 넘지 못했다.하지만 미국은 이날 경기로 올림픽 징크스를 깼다.세계 랭킹 1·2위 팀의 경기는 최대 라이벌 매치다웠다.1피리어드 초반부터 양 팀은 거칠게 몸싸움을 펼쳤다.남자 경기를 방불케 하는 강렬한 보디체크와 엘보잉(팔꿈치로 상대를 가격하거나 방해하는 행위)까지 불사했다.주도권은 미국이 잡았다.

미국은 1피리어드 종료를 앞둔 19분34초 힐러리 나이트의 득점으로 기세를 잡았다.곧바로 캐나다의 반격이 시작됐다.캐나다는 2피리어드시작 2분만에 블레이 턴불의 환상적인 돌파에 이은 할리 어윈의 골로 1-1 균형을 맞췄고.2피리어드 6분55초 역습 찬스에 나온 주장 마리 필립 폴린의 추가골로 2-1로 경기를 뒤집는데 성공했다.미국도 3피리어드 들어 재정비를 마치고 추격전을 펼쳤고 성과를 얻었다.캐나다의 로라 스테이시가 1대1 찬스를 살리지 못하자 미국의 모니크 라무오가 바로 역습에 나서 53분39초에 2-2 동점골을 터뜨렸다.이후 양팀은 연장까지 승부를 가리지 못했고 결국 승부치기에서 미국이 3-2로 승리해 극적으로 정상에 올랐다.한편 이날 경기장은 빅매치 답게 만원 관중을 이루며 열정적인 응원전이 펼쳐졌다.미국 관중들이 “USA”를 외치면 캐나다 관중들은 “고 캐나다”로 응수했다.

평창올림픽 이동편집국/박주석
<저작권자 ⓒ 강원도민일보 (http://www.kado.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