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마르지 않는 눈물…

세월호 추모행사·추모음악회
관련 동영상 시청·리본매달기
시민단체 추모기도회도 열어

박성준 2018년 04월 17일 화요일
▲ 잊지 않겠습니다 세월호 참사 4주기를 맞은 16일 춘천 호반초등학교 학생들이 세월호 희생자를 추모하는 촛불을 켜고 묵념하고 있다.  박상동
잊지 않겠습니다 세월호 참사 4주기를 맞은 16일 춘천 호반초등학교 학생들이 세월호 희생자를 추모하는 촛불을 켜고 묵념하고 있다. 박상동
세월호 참사 4주기를 맞은 16일 도내 곳곳에서 일선 학교를 중심으로 추모행사가 열렸다.춘천 호반초교는 이날 오전 민병희 강원도교육감 등이 참석한 가운데 추모음악회를 열었다.또 운동장에 ‘기억과 추모의 길’을 설치하고,추모 리본 달기 등을 진행했다.민 교육감은 “세월호 참사 4년이 됐지만 왜 그런 배가 가라앉고,아이들을 구해내지 못했는지 아무도 모른다”면서 “학생들이 즐겁고 안전하게 생활할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횡성 현천고는 이날 학생자치회 주관으로 추념식을 개최했다.학생들은 세월호 리본 매달기,묵념,모형 배 들어 올리기,작은 종이배 붙이기,자유 발언 등을 하며 희생자들을 추모했다.속초 설악여중도 점심시간을 이용해 학생들이 직접 그린 현수막 설치,세월호 팔찌와 배지 나눔 등을 진행했다.철원 용정초교 학생자치회는 ‘추모 뱃지 만들기 행사’를 가졌다.학생들은 또 동영상 시청과 함께 묵념,작은 종이배 붙이기 등 세월호 희생자를 추모하는 시간도 가졌다.

철원 공립단설 새들유치원도 원아와 교직원이 참가한 가운데 추모행사를 열었다.이밖에 속초지역 시민사회단체들로 구성된 속초고성양양 시민행동과 상지대 총학생회는 각각 속초 엑스포 광장과 교내에 세월호 희생자를 추모하는 분향소를 설치·운영했다.

강릉원주대 총학생회는 교내에서 추모 행사와 촛불 집회를 가졌고,세월호참사 강릉시민추모위원회 및 강릉시민행동 세월호특별위원회는 임당생활문화센터에서 세월호 참사 추모 기도회를 개최했다. 지역종합

▶동영상 www.kado.net
<저작권자 ⓒ 강원도민일보 (http://www.kado.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