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고위급회담 무기 연기 ‘강원도 아쉬움’

동해선 철도연결 의제 논의 좌절
“판문점 선언 이행 노력 계속되길”

박지은 2018년 05월 17일 목요일
당초 16일 예정됐던 4·27판문점 선언 이행을 위한 첫 남북고위급회담이 무기한 연기되면서 동해선 철도 연결 의제를 기대했던 강원도의 아쉬움이 커지고 있다.북측은 16일 오전 0시 30분쯤 남북고위급회담 리선권 북측 단장 명의의 통지문을 우리측에 전송,우리측의 연례적인 한미연합공중훈련을 비난하며 남북고위급회담의 연기를 통보했다.이와 관련,정부는 이날 오후 북측에 남북고위급회담 연기와 관련해 유감을 표시하며 “북측이 남북고위급회담을 일방적으로 연기한 것은 4월 27일 양 정상이 합의한 판문점선언의 근본정신과 취지에 부합하지 않는 것”이라는 입장을 전했다.

판문점 선언에 채택된 동해선 연결과 관련한 남북 당국의 본격적인 논의를 기대했던 강원도는 아쉬움을 표하며 향후 정국 흐름을 예의주시하고 있다.도 관계자는 “첫 남북고위급회담이 무기한 연기된 것은 아쉽지만 한반도 평화와 번영,통일을 위한 판문점 선언 이행을 위한 남북 당국 간 노력이 계속되기를 바란다”고 했다. 박지은
<저작권자 ⓒ 강원도민일보 (http://www.kado.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HOT 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