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횡성한우 맛 보고 직접 요리도 해요”

횡성한우체험관 건립 한창
10월 한우축제 맞춰 개관
떡갈비·소뿔공예 체험 가능

권재혁 2018년 05월 18일 금요일
횡성한우체험관이 6차산업 성지로 운영되기 위한 준비에 들어갔다.

횡성군은 횡성읍 문예로일원에 지상3층(2119㎡)규모의 횡성한우체험관을 건립하고 있다.횡성한우체험관은 전국최고의 브랜드인 횡성한우를 단순한 먹거리에서 벗어나 농촌관광체험까지 연결하는 횡성한우 6차산업으로 전환하기 위해 건립되고 있다.

군은 7월 건축공사를 마무리짓기에 앞서 전시장및 체험실,육가공체험장,화각및 북공예품체험및 판매장,카페테리아등 내부시설에 대한 사전준비에 들어갔다.군은 횡성한우체험장을 10월 한우축제에 맞춰 개관할 예정이다.

1층은 횡성의 마스코트인 한우리 조형물을 설치해 관람객을 맞이한다.횡성한우 소세지와 떡갈비를 직접 만들어 맛볼수 있는 육가공체험장,횡성한우 소뿔을 활용한 화각공예,횡성한우 가죽을 이용한 북공예체험등을 즐길수 있다.특히 소뿔을 이용한 화각공예품과 질감과 탄력성이 우수한 횡성한우가죽으로 만든 북공예품등 장식품을 개발해 횡성한우의 대표적인 상품으로 판매한다는 전략이다.2층은 즐거우리·지금우리코너이다.이곳은 횡성한우의 역사와 문화를 담은 10여종의 상설전시장과 카페테리아가 들어선다.3층은 함께우리코너다.이곳은 한우랑 놀자등 7개종류의 체험공간이 조성된다.

신동섭 횡성군축산지원과장은 “9월말까지 횡성한우체험관 관리및 운영조례 제정,인력확보,전시장및 체험실 시험가동 등을 모두 마칠계획”이라고 말했다. 권재혁
<저작권자 ⓒ 강원도민일보 (http://www.kado.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