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문대통령 “철도·가스·전기 남북러 3각협력 추진”

유라시아 철도망 전제조건
동해북부선공사 탄력 전망

진종인 2018년 06월 21일 목요일
문재인 대통령은 러시아 국빈방문을 하루 앞둔 20일 러시아 언론과 인터뷰에서 “철도와 가스, 전기 분야부터 남과 북, 러시아를 연결하는 3각 협력을 추진하겠다”고 밝혔다.이에따라 북한을 거쳐 러시아와 유럽까지 갈 수 있는 유라시아 대륙 철도망 구축사업의 ‘전제조건’이라 할 수 있는 동해북부선공사도 탄력을 받을 것으로 예상된다.문 대통령은 러시아 국빈방문을 하루 앞둔 이날 러시아 공영통신사 타스통신,일간지 로시스카야 가제타,국영 러시아방송과 가진 합동 인터뷰에서 “러시아와 한국 간에는 경제 협력이나 문화,인문,인적 교류 등에서 무궁무진한 협력 분야가 있을 것”이라며 “3각 협력이 빠르게 시작될 수 있는 사업은 철도,가스,전기 3개 분야”라고 말했다.

그러면서 “철도는 남북철도가 연결이 되고,그 연결된 남북철도가 러시아 시베리아철도와 연결 된다면 한국으로부터 유럽까지 철도를 통한 물류 이동이 가능해질 것”이라며 “그것은 북한과 한국에게 엄청난 이득을 주는 것은 물론 러시아에게도 큰 도움이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문 대통령은 “남북 간의 평화체제가 구축되면 동북아 전체의 다자 평화안보 협력체제로 발전해 나가야 한다고 생각한다”고도 언급했다. 진종인
<저작권자 ⓒ 강원도민일보 (http://www.kado.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HOT 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