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홍천군수 “ 만내골 돼지농장 악취 개선”

현장방문·간담회 등 실태파악
주민, 지하수·토양오염 우려
군 “의견반영 환경용역조사 ”

유주현 2018년 07월 19일 목요일
▲ 허필홍 군수는18일 화촌면 송정리 만내골 돼지농장 현장을 방문해 마을 주민과 간담회를 가졌다.
▲ 허필홍 군수는18일 화촌면 송정리 만내골 돼지농장 현장을 방문해 마을 주민과 간담회를 가졌다.
홍천군이 장기적인 지역 민원인 만내골 돼지농장 악취문제 해결에 적극 나섰다.

허필홍 군수는 18일 화촌면 송정리 만내골 돼지농장 현장을 방문,농장 실태를 파악하고 지역주민과 간담회를 갖는 등 현장 방문을 통한 소통 행정에 시동을 걸었다.

이날 간담회에서 지역주민들은 돼지 분뇨로 악취 등 생활민원,지하수와 지표·토양오염 등에 대한 전반적인 환경조사가 시급하다고 주장했다.지역주민들은 “돈사 주변의 지하수와 인근의 연못이 분뇨로 인해 시커멓게 변했다”며 “특히 악취로 인해 일부 지역주민들은 목에 통증을 느끼는 등 피해가 심각하다”고 호소했다.

지역 주민들은 “군에서 추진하고 있는 만내골 환경 용역 조사는 지역주민이 포함된 민관협의대책반을 구성해 마을 주민들이 요구하는 사항을 포함해 추진해야 한다”고 촉구했다.또한 농장주가 돈사를 타 지역으로 이전하면 현재의 돈사는 폐쇄 조치해 줄 것을 강력하게 요구했다.

이와 관련,허 군수는 “지역주민들의 어려움을 누구보다 잘 알고 있다”며 “환경 용역조사의 경우 지역주민들의 의견을 충분히 반영해 근본적인 해결방안을 고민하겠다”고 약속했다.또한 농장주가 타 지역으로 돈사를 이전할 경우 농장 폐쇄에 따른 취소 요건 등을 면밀히 검토해 보겠다고 말했다.

유주현 joohyun@kado.net
<저작권자 ⓒ 강원도민일보 (http://www.kado.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HOT 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