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아시안게임 유치, 도민 의견 수렴없이 결정하면 안돼”

예결특위 추경안 종합심사 마무리
일부 민주당 의원 부정적 인식 밝혀

김여진 2018년 07월 19일 목요일
▲ 18일 도의회 본회의장에서 열린 도의회 제274회 제3차 예산결산특별위원회 (위원장 김병석)의 제1회 강원도 추가경정예산안 심사에서 윤석훈 의원이 질의 하고 있다.  서영
▲ 18일 도의회 본회의장에서 열린 도의회 제274회 제3차 예산결산특별위원회 (위원장 김병석)의 제1회 강원도 추가경정예산안 심사에서 윤석훈 의원이 질의 하고 있다. 서영
최문순 도지사의 핵심 공약 중 하나인 2021동계아시안게임 유치 추진에 앞서 강원도민들의 의견수렴이 선행돼야 한다는 지적이 도의회에서 나왔다.도의회 예산결산특별위원회(위원장 김병석)가 18일 진행한 강원도 제1차 추경안 심사에서 민주당 남상규(춘천) 의원은 동계아시안게임 유치를 위해 편성된 2억 1200만원의 예산과 관련,“동계아시안게임 유치 추진을 결정할 때 도민들의 의사를 물어봤느냐”며“지사 공약이라는 이유로 의견수렴 없이 결정하면 안된다”고 주장했다.

같은 당 신명순(영월) 의원은 “올림픽 개최 과정에서 다른 지역들이 많은 소외를 받았는데 도민들의 전체 의사를 묻지 않은 것은 문제”라면서“아시안게임 유치경쟁이 벌어지는 것이 아니라 개최 권유를 받은 것은 수익이 나지 않기 때문 아니냐”고 물었다.민주당 김준섭(속초) 의원도 “아시안게임을 도민들의 힘을 모아 정말 성공적으로 하고 싶다면 그 전에 의회와의 상의 등 절차를 밟았어야 했다”고 말했다.

최 지사의 구상은 동계아시안게임 유치를 남북공동개최로 확대,평화올림픽 이슈를 끌고나가겠다는 것이다.하지만 같은 당 소속 의원들이 대회 자체에 대한 부정적 인식을 밝히면서 향후 추진 과정에서 의회 설득이 또다른 과제가 될 가능성이 높아졌다.윤성보 도문화관광체육국장은 “올림픽 시설활용을 비롯한 다양한 측면에서 아시안게임 유치가 필요하다는 판단과 제안이 있었고 도지사 공약사항이기도 하다”면서“아시아올림픽평의회(OCA)도 긍정적이어서 추진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이날 심사에서는 정부가 올림픽 사후활용 용역을 이유로 국비지원 시기를 늦추고 있는 것과 관련,향후 관련 용역에서 정부 설득이 가능한 성과를 도출해야 한다는 지적도 나왔다.

윤지영(춘천) 의원은 “정부에서 과거 용역결과를 믿지 못하는 것으로 보인다.올림픽 이후 관광활성화 논리 등 정부지원을 유도하고 설득할 수 있는 정도의 용역결과가 나오도록 심혈을 기울여 달라”고 했다.도의회 예결특위는 이날을 끝으로 이틀간의 추경안 종합심사를 마무리했다. 김여진
<저작권자 ⓒ 강원도민일보 (http://www.kado.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HOT 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