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원주 DB 우승 견인 디온테 버튼 NBA 첫 득점

새크라멘토 킹스와 홈경기
오클라호마시티 소속 5득점

한귀섭 2018년 10월 23일 화요일
20181022010041.jpg
▲ 프로농구 원주 DB에서 뛰었던 미국 프로농구 NBA 오클라호마시티 선더 디온테 버튼(오른쪽)이 22일(한국시간) 미국 오클라호마시티 체서피크 에너지 아레나에서 열린 2018-2019 NBA 정규리그 새크라멘토 킹스와 홈경기에서 상대 선수의 슛을 막고 있다. 연합뉴스
국내 프로농구 원주 DB에서 뛴 디온테 버튼(오클라호마시티·OKC)이 꿈의 무대, 미국프로농구(NBA)에서 첫 득점을 올렸다.

버튼은 22일(한국시간) 미국 오클라호마시티 체서피크 에너지 아레나에서 열린 2018-2019 NBA 정규리그 새크라멘토 킹스와 홈경기에서 6분 동안 5득점 1리바운드 1블록슛을 기록하는 등 쏠쏠한 활약을 펼쳤다.그는 92-102로 뒤진 경기 종료 1분 40여 초 전 수비벽을 뚫고 레이업을 성공하는 등 화려한 개인기를 뽐내기도 했다.버튼은 지난 20일 LA클리퍼스와 경기에서 NBA 데뷔전을 치렀고 56초 동안 출전해 득점을 기록하진 못했다.그러나 버튼은 두 경기 만에 자신의 진가를 발휘하며 눈도장을 받았다.버튼은 지난 시즌 국내 프로농구에서 한 경기 평균 23.5득점,8.6리바운드를 기록하며 DB를 정규리그 우승으로 이끌었다.그는 시즌이 끝난 뒤 DB 이상범 감독의 간곡한 구애에도 NBA에 도전하겠다며 재계약 하지 않았다.버튼은 프리시즌 기간 두각을 나타냈고 이날 경기에서 첫 득점을 올리며 입지를 다졌다.오클라호마시티는 새크라멘토에 120-131로 패했다.부상에서 돌아온 오클라호마시티 러셀 웨스트브룩은 32점 12리바운드로 활약했지만, 패배를 막지 못했다.
<저작권자 ⓒ 강원도민일보 (http://www.kado.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HOT 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