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새 경제수장 홍남기…경제분야 등 국정현안 꿰뚫는 '정책통'

노무현·박근혜·문재인 정부서 중용…이총리 신임 두터워

연합뉴스 webmaster@kado.net 2018년 11월 09일 금요일

▲ 홍남기 국무조정실장이 27일 오전 국회 정무위 전체회의에서 의원질의에 답변하고 있다. 2018.8.27
▲ 홍남기 국무조정실장이 27일 오전 국회 정무위 전체회의에서 의원질의에 답변하고 있다. 2018.8.27
문재인 정부의 2대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에 내정된 홍남기(58) 국무조정실장은 재정·예산 업무를 비롯한 국정 현안 전반을 꿰뚫고 있다는 평가를 받는 '정책통'이다.

공직 생활 대부분을 경제기획원·재정경제원·예산청·기획예산처·기획재정부 등 예산·기획·재정 담당 경제부처에서 했다.

영국 맨체스터 샐포드대에서 유학하고 난 뒤 경제기획원 심사평가국 행정사무관, 재정경제원 예산실 행정사무관, 예산청·기획예산처 예산실 예산총괄과 서기관, 기획예산처 성과주의예산팀장·예산실 예산기준과장 등 핵심 보직을 거쳤다.

예산·재정 분야 전문가인 까닭에 2016년 초 미래창조과학부 제1차관으로 임명됐을 때 부처 안팎에서 다소 의외로 받아들여지기도 했으나 미래부에서도 창조경제·연구개발·과학기술전략·미래인재 정책 업무를 무리 없이 소화했다는 평이다.

경제관료로서 능력과 성실성을 인정받아 노무현 정부와 박근혜 정부에서 청와대 근무를 했고 미래창조과학부 제1차관을 하다 문재인정부 출범과 함께 국무조정실장(장관급)으로 중용됐다.

노무현 정부 시절 질 높은 정책 개발과 혁신에 앞장선 공로로 노무현 당시 대통령으로부터 격려금을 받아 화제가 된 바 있고, 박근혜 정부 출범을 앞두고 대통령직인수위원회에 경제1분과 전문위원으로 합류해 경제정책의 밑그림을 그리기도 했다.

정책조정 업무에도 경험이 많아 국무조정실장에 임명됐을 때는 경제 활성화, 일자리 마련, 복지 공약 등 정책의 우선순위를 따져 부처 간 이견을 조율하는 직무에 적임이라는 평가를 받았다.

국정 전반에 두루 능통한 덕에 국회나 국정감사에서 어떠한 주제로 질문받아도 막힘없이 잘 설명해 '만물 박사'라 불리기도 한다.

특히 국무조정실장으로 1년 반 동안 재직하면서, '송곳 질문'에 대답을 못 하거나 '뻔한 대책'을 가져오면 호통을 치는 이낙연 국무총리로부터 두터운 신임을 얻었다.

매주 월요일 문재인 대통령과 이낙연 국무총리의 오찬 주례회동에도 배석하면서 현안자료를 직접 준비한 것으로 전해진다.

온화한 인품으로 주변을 두루 챙긴다는 평을 받으며, 업무에서는 지금도 주요 사안에 대해서는 직접 문서를 작성할 정도로 꼼꼼한 성격이다.

▲ 강원 춘천 ▲ 춘천고·한양대 경제학과 ▲ 행시 29회 ▲ 기획예산처 예산기준과장 ▲ 대통령비서실 경제수석실 행정관·정책실 정책보좌관 ▲ 주미 한국대사관 공사참사관 ▲ 기재부 복권위원회 사무처장·대변인·정책조정국장 ▲ 18대 대통령직인수위 경제1분과 전문위원 ▲ 대통령비서실 국정기획수석비서관실 기획비서관·정책조정수석비서관실 기획비서관 ▲ 미래창조과학부 제1차관 ▲ 국무조정실장


<저작권자 ⓒ 강원도민일보 (http://www.kado.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관련기사

HOT 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