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물오른 손흥민, 6경기 연속 공격포인트 도전

오늘 FA컵 64강 트랜미어 로버스전
최근 5경기서 6골 3도움기록 상승세
9일 첼시·14일 맨유전 후 대표팀합류

안은복 2019년 01월 05일 토요일
▲ 2일 카디프시티와 경기에서 손흥민(27·토트넘)이 슈팅하고 있다.두 경기 만에 득점포를 재가동한 손흥민은 이날 팀이 2-0으로 앞선 전반 26분 추가 골을 터뜨렸다.
▲ 2일 카디프시티와 경기에서 손흥민(27·토트넘)이 슈팅하고 있다.두 경기 만에 득점포를 재가동한 손흥민은 이날 팀이 2-0으로 앞선 전반 26분 추가 골을 터뜨렸다.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 토트넘의 손흥민이 6경기 연속 공격포인트 도전에 나선다.

손흥민은 5일 새벽 4시 45분(한국시간) 잉글랜드 축구협회(FA)컵 3라운드 64강 트랜미어 로버스와 원정경기에 출격한다.

손흥민은 지난달 20일 리그컵 아스널전부터 5경기 연속 공격포인트를 올렸다.아스널전에서 시즌 6호 골을 넣은 뒤 24일 프리미어리그 에버턴전에서 시즌 7, 8호 골과 시즌 4호 어시스트를 기록했다.지난달 27일 프리미어리그 본머스전에서도 두 골을 작렬했다. 30일 울버햄프턴전에선 어시스트 1개를 추가했다.

가장 최근 경기였던 지난 2일 카디프시티와 원정경기에선 1골 1도움을 기록하며 팀 승리를 이끌었다.이 기간 손흥민이 올린 공격포인트는 6골 3도움이다.그는 올 시즌 총 11골 6어시스트를 올렸는데,총 공격포인트의 절반 이상을 최근 5경기에서 쏟아냈다.

다만 최근 혹사에 가까운 경기 일정을 소화하고 있다는 점이 걸린다.손흥민은 11월 A매치 휴식기 이후인 11월 25일 첼시전부터 1월 2일 카디프시티전까지 39일 동안 무려 12경기를 뛰었다.약 3일마다 한 경기씩 출전한 셈이다.그는 12경기 중 10경기에서 선발로 출전했다.앞으로의 일정은 더욱 험난하다.

9일 리그컵 4강 첼시전과 14일 프리미어리그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전을 뛴 뒤 2019 아시아축구연맹(AFC) 아시안컵에 출전하기 위해 아랍에미리트행 비행기에 올라야 한다.

숨 막힐 정도로 빡빡한 일정을 소화해야 해 부상이 염려된다.일각에선 트랜미어 로버스전에서 손흥민에게 휴식을 줘야 한다는 의견도 많다.트랜미어 로버스는 4부 리그 팀으로 토트넘과 전력 차이가 크게 나는 구단이다.
<저작권자 ⓒ 강원도민일보 (http://www.kado.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HOT 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