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차량 2부제 도입·사업장 조업 단축 잇따라 시행

미세먼지 대책 추진
도, 비상저감조치 전지역 확대
도의회, 관련조례 임시회 상정
도교육청, 실내체육시설 설치

박지은 2019년 01월 17일 목요일
속보=사상 최악의 미세먼지가 일상화되고 있지만 이에 대한 대책이 미비하다는 지적(본지 1월16일자 2면)이 제기된 가운데 강원도와 도의회,도교육청이 차량2부제 도입 등 적극적인 미세먼지 대책에 나서기로 했다.도는 16일 미세먼지 저감 및 관리에 관한 특별법 시행에 따라 수도권에서 시행하는 비상저감조치를 도내 전 지역으로 확대하기로 했다.또 민간 및 공공기관 차량 2부제와 사업장·공사장의 조업단축을 시행한다.

노후경유차 조기폐차 지원사업 등 자동차·건설기계 저공해사업과 미세먼지 저감 도시숲 조성 등도 추진한다.이와 함께 다중이용시설 미세먼지 전광판 설치를 비롯해 미세먼지 안심 ‘그린존’시범사업 추진,보건용 마스크 보급 운동 등 미세먼지 대응 주민홍보 및 보호대책을 강화한다.

도의회는 ‘강원도 미세먼지 저감 및 관리에 관한 조례안’을 내달 열리는 제278회 임시회에 상정한다.조성호(원주)·김상용(삼척) 의원이 공동으로 대표발의한 이 조례는 고농도 미세먼지 비상저감조치 및 예비저감조치 시행을 명문화한다.미세먼지 저감 및 관리시책을 심의,자문하는 ‘강원도 미세먼지 관리대책 민관협의회’ 설치 근거도 마련된다.

도교육청은 미세먼지가 발생해도 학생들이 정상적으로 체육수업과 야외수업을 할 수 있도록 2020년까지 모든 희망학교에 실내체육시설을 완비하고 공기정화장치도 설치하기로 했다.2017년 수요조사를 통해 실내체육시설이 없는 학교 중 설치를 원하는 39개 학교를 선정,지난해까지 223억원의 예산을 편성,28개 학교에 실내체육시설을 설치했다.또 올해 96억원을 추가 확보해 7개학교,2020년4개 학교에 실내체육시설을 추가 설치할 예정이다.

현재 도내에서 실내체육시설이 없는 초·중·고등학교는 전체 638개 학교 중 128곳으로 이번 방침을 통해 학생 수 10명 미만의 학교와 신축 부지를 확보하지 못한 학교,별도의 체육관 건립 계획이 있는 학교를 제외한 도내 모든 학교에 실내체육시설이 설치될 전망이다.

박지은·김여진·김도운
<저작권자 ⓒ 강원도민일보 (http://www.kado.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HOT 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