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미 언론 “강정호 취업비자 연장 놀랄 일 아니다”

구단 재개약·비자 연장 완료
시즌 준비 ‘순항’ 활약 기대

안은복 2019년 01월 19일 토요일
▲ 강정호
▲ 강정호
취업비자가 연장돼 강정호(32·피츠버그 파이리츠)가 올해도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MLB)에서 뛸 수 있게 됐다고 현지 언론이 보도했다.

메이저리그 홈페이지 MLB닷컴의 피츠버그 구단 담당 기자 애덤 베리는 18일(한국시간) 자신의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소식통을 인용해 “강정호가 지난해 미국으로 돌아와 피츠버그와 재계약한 터라 그리 놀랄 만한 일은 아니지만 그의 비자가 연장되고 올 시즌 메이저리그에서 뛸 수 있는 취업허가를 받았다”고 밝혔다.

강정호는 2015년 피츠버그 유니폼을 입고 메이저리그에 데뷔해 2016년까지 두 시즌 동안 타율 0.273에 36홈런,120타점,장타율 0.483을 기록하며 팀 주축 선수로 자리매김했다.

하지만 2016년 말 한국에서 음주운전 뺑소니 사건을 일으킨 뒤 미국 취업비자를받지 못해 2017시즌을 통째로 날렸다.
<저작권자 ⓒ 강원도민일보 (http://www.kado.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원도민일보 사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