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오타니 ‘팔꿈치 수술’ 경과 좋아, 개막전 출전은 불발

연합뉴스 webmaster@kado.net 2019년 02월 02일 토요일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MLB)에 투타 겸업 열풍을 몰고 온 일본의 야구 천재 오타니 쇼헤이(25·로스앤젤레스 에인절스·사진)가 올해 정규리그 개막전엔 출전하진 못한다.

AP 통신은 빌리 에플러 에인절스 단장의 말을 인용해 오타니의 개막전 출전 불발 소식을 1일(한국시간) 전했다.지난해 아메리칸리그 신인왕을 거머쥔 오타니는 시즌 직후 오른쪽 팔꿈치 인대 접합 수술을 했다.

오타니는 최근 수술 집도의에게서 상태가 아주 좋다는 소견을 들어 2일부터 웨이트 트레이닝을 시작한다.하지만 오타니는 3월 29일 오클랜드 애슬레틱스와 치르는 정규리그 개막전에나올 순 없다.에인절스는 오타니가 올해 어느 시점에선가 팀의 지명 타자로 라인업에 돌아올 것이라고만 했다.
<저작권자 ⓒ 강원도민일보 (http://www.kado.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