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류현진 MLB 선발투수 평가 53위

팬그래프닷컴 류현진에 6승 전망
워싱턴, 맥스 셔저 랭킹1위 등극

연합뉴스 webmaster@kado.net 2019년 02월 07일 목요일
▲ 류현진
▲ 류현진
팬그래프닷컴이 류현진(32·로스앤젤레스 다저스·사진)을 2019 메이저리그 선발투수 53위로 평가했다.꽤 높은 순위지만 지난해 류현진 성적을 보면 다소 박한 평가이기도 하다.

팬그래프닷컴은 5일(한국시간) 메이저리그 선발투수 랭킹을 업데이트했다.판타지랭킹을 즐기는 팬들을 위한 서비스다.120위까지 정한 순위에서 류현진은 53위에 올랐다.

류현진은 2018년 15경기에 등판해 82⅓이닝을 소화하며 7승3패 평균자책점 1.97을 올렸다.놀라운 성적이었지만 부상 탓에 경기 수,이닝 소화가 많지 않았다.

팬그래프닷컴은 류현진의 부상 이력에 주목했다.2019년 류현진의 예상 성적을 88이닝 6승5패 평균자책점 3.89로 측정한 것도 부상에 대한 우려 때문이다.

선발투수 랭킹은 상황에 따라 바뀐다.류현진이 개막 후 부상 우려에서 벗어나면 순위는 급격하게 상승할 수 있다.팬그래프닷컴은 맥스 셔저(워싱턴 내셔널스)를 선발투수 랭킹 1위로 선정했다.2위에는 제이컵 디그롬(뉴욕 메츠)이 선정됐으며 크리스 일(보스턴 레드삭스)이 3위에 올랐고 저스틴 벌랜더와 게릿 콜(이상 휴스턴 애스트로스)이 그뒤를 이었다.
<저작권자 ⓒ 강원도민일보 (http://www.kado.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HOT 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