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KCC 마커스 킨 신장 171.9㎝ 프로농구 외국인선수 최단신

한귀섭 2019년 02월 20일 수요일
프로농구 전주 KCC의 마커스 킨(24·사진)이 역대 외국인 선수 사상 최단신 선수가 됐다.

킨은 19일 서울 강남구 KBL센터에서 열린 신장측정 결과 171.9㎝가 나왔다.이는 종전 기록인 이번 시즌 부산 kt 스테판 무디의 176.2㎝보다 4.3㎝나 더 작은 키다.1997년 출범한 프로농구에서 키 175㎝가 안 되는 외국인 선수가 뛴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국내 선수 최단신 기록은 2012-2013시즌 울산 모비스(현 울산 현대모비스)에서 뛴 원지승의 167㎝다.킨은 지난해 미국프로농구(NBA) 산하 하부리그에서 뛰었던 선수다.국가대표 경기 휴식기가 끝난 뒤인 내달 1일 서울 SK와 경기부터 출전할 예정이다.
<저작권자 ⓒ 강원도민일보 (http://www.kado.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