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인제군 살림 규모 처음으로 5000억원 돌파

최원명 wonmc@kado.net 2019년 04월 15일 월요일
인제군의 살림살이 규모가 처음으로 5000억 원을 돌파했다.

군의회는 최근 임시회를 통해 올 1회 추가경정예산을 당초 예산보다 794억 2000만 원이 증가한 5047억 7000만원으로 심의·의결했다.

일반회계는 4549억 5000만 원,특별회계 498억 2000만 원으로 당초 예산보다 각각 765억 7000만 원,28억 5000만 원이 증액됐다.

이로써 올해 처음으로 당초예산이 4000억원(4251억원)대를 기록한 데 이어 1회 추경으로 예산규모가 처음으로 5000억 원을 넘어서게 됐다.

이번 추경에는 국내 경기 침체와 고용감소에 따른 정부의 조기 추경에 대응한 일자리 창출과 건설사업 추진 등 SOC관련 예산 추가 교부 등 국·도비 보조사업 변동분이 반영됐다.

주요 사업으로는 중·고교 교복지원 1억 5000만원,군장병 면회객 만남존 설치사업 2억원,노인일자리·경로당 사업 30억원 추가 확보,소양호 빙어체험마을 조성사업 19억 5000만원,북면 복합커뮤니티센터 35억원,기린면 국민체육센터 건립 20억원 등이다.또 인제야구장 외야관람석 정비 10억원,신재생에너지 융복합지원사업 21억원 추가확보,6개 읍·면 군계획시설 보상비 60억 5000만원,무료환승시스템 구축 및 버스운송사업 적자노선 지원 11억원 등이 반영됐다.
최원명

<저작권자 ⓒ 강원도민일보 (http://www.kado.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강원도민일보 사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