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고성 업체 1억1000만원 상당 이재민후원품 쾌척

신용광고·신용산업 군청 방문
냉장고 부족 소식 듣고 전달

남진천 jcnam@kado.net 2019년 05월 15일 수요일
▲ 김기덕 신용광고 대표는 14일 고성군청을 방문,산불 피해 이재민을 위해 1억1000만원 상당의 냉장고를 기탁했다.
▲ 김기덕 신용광고 대표는 14일 고성군청을 방문,산불 피해 이재민을 위해 1억1000만원 상당의 냉장고를 기탁했다.

고성지역의 한 업체 대표가 산불 피해 이재민들의 안정적인 생활을 위해 1억 1000만원에 달하는 후원품을 쾌척했다.

고성지역 광고제조업체인 신용광고·신용산업 김기덕 대표는 14일 고성군청을 방문,이경일 군수에게 이재민들을 위한 성품을 전달했다.

김 대표의 이 같은 선행은 이재민을 돕기 위한 성품이 전국적으로 답지해 TV,세탁기,가스렌지 등 다른 가전제품은 이재민 가구수를 충족해 1가구당 1개씩 지원이 가능하지만 냉장고의 경우는 수량이 부족하다는 소식을 전해듣고 성품을 전달하게 됐다.김 대표는 평소에도 매년 3000만 원을 이웃돕기 성금이나 향토장학금 등으로 기탁,함께하는 지역사회 조성에 앞장서고 있다.김기덕 대표는 “평소 업체를 이용해 주는 지역 고객들이 있었기에 오늘의 제가 있다고 생각한다”며 “조그마한 정성이지만 이재민들이 하루빨리 정상적인 생활로 돌아가는데 보탬이 됐으면 한다”고 말했다.

한편 함께 임시 조립식주택 제작에 참여하며 김 대표의 뜻을 전해들은 미래S&J(대표 주재숙)와 일양종합금속(대표 김동석)도 이날 고성군에 각각 2000만원의 성품을 전달했다.

남진천 jcnam@kado.net
<저작권자 ⓒ 강원도민일보 (http://www.kado.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HOT 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