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고 무산 오현 스님 시] 적멸을 위하여

데스크 2019년 05월 16일 목요일

삶의 즐거움을 모르는 놈이
죽음의 즐거움을 알겠느냐

어차피 한 마리
기는 벌레가 아니더냐

이 다음 숲에서 사는
새의 먹이로 가야겠다.

·조오현 문학전집 ‘적멸을 위하여’
(도서출판 문학사상·2012)


<저작권자 ⓒ 강원도민일보 (http://www.kado.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