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산불복구 교부세 확대 애쓰고 있어”

진영 행안부 장관 본지 인터뷰
“정부 추경안 추가지원 포함”

박지은 pje@kado.net 2019년 05월 16일 목요일
강원도 산불피해지역에서 임기를 시작한 진 영 행정안전부 장관은 15일 “산불피해지역 마을이 예전보다 더 좋은 마을로 만들어질 수 있도록 강원도와 잘 협력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진 장관은 이날 춘천에서 열린 행정안전부와 강원도,강원대 등이 공동주관한 실패박람회 개막식 참석에 앞서 가진 본지와의 인터뷰를 통해 이같이 밝혔다.진 장관은 “피해지역에 대한 복구작업이 진행 중인데 각 피해지역 마을이 예전보다 더 좋은 마을이 될 수 있도록 강원도와 지속적으로 협력하겠다”고 강조했다.이날 강원도가 건의한 도와 산불피해지역에 대한 보통교부세 확대 배분 및 특별교부세 지원에 대해 진 장관은 “정부가 애를 쓰고 있다”고 밝혔다.

당정청의 강원산불피해 복구 지원 계획에 이재민들이 요구한 주택복구 및 소상공인 지원이 미비하다는 지적과 관련,그는 “다른 각도에서 보면 이 같은 의견이 있을 수 있다”고 주장했다.이어 “그러나 정부가 전례없이 많은 지원을 했다”며 “정부 추경안에 산불피해 복구에 대한 일자리 부문 지원 등 추가적인 지원도 있다.정부가 노력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박지은
<저작권자 ⓒ 강원도민일보 (http://www.kado.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HOT 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