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TV 하이라이트] 69세 아들의 작업실 ‘유소헌’

데스크 2019년 05월 21일 화요일

‘건축탐구-집’[EBS 오후 10:45]충북 제천 월악산을 마주한 곳에 터 잡은 ‘유소헌’, 이 집에는 100세를 앞둔 어머니 김경미(98)씨와 초등학교 미술교사였던 이규승(69)씨가 산다.남편과 사별 후 어린 세 남매를 홀로 키워야 했던 어머니에 대한 마음이 집 안 곳곳 묻어난다.

투박한 줄로만 알았던 어머니는 3년 전 이 집으로 이사 온 후 부쩍 창밖 풍경에 관심을 갖기 시작했다.학창 시절부터 그림을 그리고 싶었지만 집안 사정 때문에 포기해야만 했던 이규승 씨는 유소헌에서 그 꿈을 이루었다.집의 절반을 작업실로 만들었기 때문이다. 어머니를 향한 사랑과 어린 시절 꿈이 담긴 유소헌은 어떤 모습일까.
<저작권자 ⓒ 강원도민일보 (http://www.kado.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HOT 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