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문 대통령 모내기 막걸리 나누며 대풍 기원

남궁창성 cometsp@kaod.net 2019년 05월 24일 금요일
▲ 재인 대통령이 24일 오전 경북 경주시 옥산마을을 방문, 모내기하기 위해 모판을 이앙기에 싣고 있다. 2019.5.24
▲ 재인 대통령이 24일 오전 경북 경주시 옥산마을을 방문, 모내기하기 위해 모판을 이앙기에 싣고 있다. 2019.5.24
문재인 대통령은 24일 경주 옥산마을에서 주민들과 함께 모내기를 하며 대풍을 기원했다.

옥산마을은 유네스코 세계문화유산으로 등재를 신청한 옥산서원을 비롯해 국가지정 보물 200여 점이 자리하는 등 전통이 잘 보존돼 있다고 청와대는 소개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주낙영 경주시장과 근처 논에서 마을 주민들의 협조를 받아 직접 농기계를 조작하며 모내기에 참여했다. 현장에는 농업용 드론 및 자율주행 이앙기도 선보여 주민들의 관심을 받았다.

문 대통령은 이 자리에서 “앞으로 문화시설도 더 좋아져야 되고, 젊은 사람들이 올 수 있게끔 교육시설도 더 좋아져야 하지만 농가소득을 높여 나가는 데 최선을 다 하겠다”면서 “올 한 해 대풍을 기원한다”고 인사했다.

새참으로는 마을 부녀회가 준비한 잔치국수, 편육, 겉절이, 두부, 안강읍 막걸리 등이 나왔다.

이날 모내기에는 농림축산식품부 이개호 장관, 이철우 경북지사, 김경규 농촌진흥청장, 김병원 농협중앙회장 등이 동행했다.

남궁창성

<저작권자 ⓒ 강원도민일보 (http://www.kado.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HOT 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