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사고현장서 3일 수습 희생자, 50대 한국인 여성으로 확인

연합뉴스 webmaster@kado.net 2019년 06월 04일 화요일
헝가리 다뉴브 유람선 침몰사고 현장에서 지난 3일 한국 구조팀이 수습한 시신 1구가 50대 한국인 여성으로 확인됐다.

한국 정부합동신속대응팀은 침몰한 유람선 허블레아니호 선미 바깥 부분에서 발견된 시신 1구에 대해 한국과 헝가리 합동 감식팀이 신원을 확인한 결과 50대 한국인 여성으로 확인했다고 4일 밝혔다.

이 시신은 전날 오전 사고현장에서 잠수한 헝가리 구조팀이 형체를 발견한 데 이어 오후 한국 구조팀이 잠수해 수습했다.

한국 구조팀 18명이 현장에 투입됐고, 2명의 잠수부가 1시간여 동안 잠수했다.

한편 사고현장에서 100㎞ 이상 떨어진 하르타 지역에서 전날 수습된 남성 희생자가 60대 한국인 남성으로 확인된 바 있어, 이번 신원 확인으로 지난달 29일 발생한 허블레아니호 침몰 사고로 인해 지금까지 확인된 한국인 사망자 수는 총 9명으로 늘었으며, 실종자는 17명으로 줄어들었다.
<저작권자 ⓒ 강원도민일보 (http://www.kado.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HOT 포토